Book & Wine – 세번째

Book & Wine의 세 번째 서적은 “여름은 가도 나는 너를 잊지 못한다”라는 시인 박영미 님의 시집입니다.

의사이자 2020년 등단한 시인으로 “사라진 그러나 존재하는” 것들에 대한 그리움을 차곡차곡 쌓아 그 말들을 꺼내놓고 시라고 이름을 적었다는 작가의 감성과 정제된 언어는 쉽지 않았던 2021년을 마무리하는 12월의 초입에서 2022년을 준비하는 우리 모두에게 따뜻한 응원의 에너지가 될 것입니다.

“나는 매일 사라진 것들의 이름을 부르면서 어딘가에는 존재하고 내 마음속에 살아있는 그들을 만나려 한다.” – “여름은 가도 나는 너를 잊지 못한다” 중에서

증정 대상: 2021년 11월 블랙 프라이데이 행사기간 (11월26일~12월3일)중 와인을 예약하시고 결제하신 회원님 중 총 10분 추첨

당첨자 발표 : 2021년 12월 13일

* 당첨되신 회원님은 앱 내 공지와 개별 통지를 통해 알려드립니다.

** 당첨되신 회원이 수령을 거부하시거나 연락이 되지 않을 경우 해당 서적은 차순위 당첨 회원에게 증정됩니다.

Book & Wine – 세번째”의 1개의 생각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 photo

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